P2P 거래 소개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3월 25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P2P 거래 소개

잠깐! 현재 Internet Explorer 8이하 버전을 이용중이십니다. 최신 브라우저(Browser) 사용을 권장드립니다!

  • 김재민 기자
  • 승인 2022.07.20 14:56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글씨키우기
  • 글씨줄이기 -->

[블록체인투데이 김재민 기자] NFT 기반의 강의 저작권료 공유 플랫폼 레이블(LBL)이 22일 금요일 한국시간 기준 오후 7시 게이트아이오(Gate. io) 거래소에 상장된다.

레이블의 자체 콘텐츠 제공 플랫폼 ‘오픈트랙(OPENTRACK)’은 국내 대표 음악교육 기업으로 200명 이상의 전문 강사진을 보유하고 있으며, 미국, 영국 대학 강사진과 미국, 영국, 독일, P2P 거래 소개 캐나다, 일본, 호주 등 다국적 아티스트, 프로듀서들이 파트너로 P2P 거래 소개 참여하는 E&M(Entertainment & Media) 분야 글로벌 무크(MOOC) 서비스이다.

레이블은 오픈트랙팀이 구축한 블록체인 기반의 음악 강의와 엔터테인먼트 IP를 활용한 탈중앙화 NFT 플랫폼으로 교육, 투자 및 DAO 투표 시스템을 통해 엔터테인먼트 교육 콘텐츠에 투자하는 분산형 P2P 인큐베이팅을 제공한다.

게이트아이오는 코인마켓캡(CoinMarketCap) 현물거래 기준 세계 6대 암호화폐 거래소 중 P2P 거래 소개 하나로 현재 전 세계 약 800만 명 이상이 사용하고 있는 글로벌 대형 거래소이다. 게이트아이오는 오입금 방지 솔루션, 다중 서명 보안 기술 등을 제공해 사용자의 자산을 보호하고 안전한 거래를 제공한다.

또한, 한국시간 기준 21일 15시부터 22일 15시까지 게이트아이오 스타트업 프로그램을 통한 레이블(LBL) 토큰 청약 판매를 진행한다. 판매 물량은 총 10,488,117LBL다. 코인마켓캡 기준 LBL은 13.49% 오른 0.01256 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레이블 최고운영책임자(COO) 김형준은 “레이블 토큰의 유동성 확대를 위한 글로벌 대형 거래소 상장에 지속적인 노력을 다하겠다”라며,“엔터테인먼트 Web3.0의 선두주자로 발돋움하기 위해 끊임없는 개발과 P2P 거래 소개 마케팅 성과를 내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레이블은 지난 14일 후오비 글로벌(Huobi Global) 거래소 상장과 더불어 현재까지 코인원(Coinone), MEXC, 리퀴드(Liquid), 비트렉스(Bittrex), 탈중앙화 거래소 팬케이크스왑(Pancakeswap)에서 활발히 거래 중이다.

P2P 거래 소개

잠깐! 현재 Internet Explorer 8이하 버전을 이용중이십니다. 최신 브라우저(Browser) 사용을 권장드립니다!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2.07.20 15:17
    • 댓글 0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레이블(LBL), ‘게이트아이오(Gate. io)’ 상장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NFT 기반의 강의 저작권료 공유 플랫폼 레이블(LBL)이 22일 금요일 한국시간 기준 오후 7시 게이트아이오(Gate. io) 거래소에 상장된다.

      레이블의 자체 P2P 거래 소개 콘텐츠 제공 플랫폼 ‘오픈트랙(OPENTRACK)’은 국내 대표 음악교육 기업으로 200명 이상의 전문 강사진을 보유하고 있으며, 미국, 영국 대학 강사진과 미국, 영국, 독일, 캐나다, 일본, 호주 등 다국적 아티스트, 프로듀서들이 파트너로 참여하는 E&M(Entertainment & Media) 분야 글로벌 무크(MOOC) 서비스이다.

      레이블은 오픈트랙팀이 구축한 블록체인 기반의 음악 강의와 P2P 거래 소개 엔터테인먼트 IP를 활용한 탈중앙화 NFT 플랫폼으로 교육, 투자 P2P 거래 소개 및 DAO 투표 시스템을 통해 엔터테인먼트 교육 콘텐츠에 투자하는 분산형 P2P 인큐베이팅을 제공한다.

      게이트아이오는 코인마켓캡(CoinMarketCap) 현물거래 기준 세계 6대 암호화폐 거래소 중 하나로 현재 전 세계 약 800만 명 이상이 사용하고 있는 글로벌 대형 거래소이다. 게이트아이오는 오입금 방지 솔루션, 다중 서명 보안 기술 등을 제공해 사용자의 자산을 보호하고 안전한 거래를 제공한다.

      또한, 한국시간 기준 21일 15시부터 22일 15시까지 게이트아이오 스타트업 프로그램을 통한 레이블(LBL) 토큰 청약 판매를 진행한다. 판매 물량은 총 10,P2P 거래 소개 488,117LBL다. 코인마켓캡 기준 LBL은 13.49% 오른 0.01256 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레이블 최고운영책임자(COO) 김형준은 “레이블 토큰의 유동성 확대를 위한 글로벌 대형 거래소 상장에 지속적인 노력을 다하겠다”라며,“엔터테인먼트 Web3.0의 선두주자로 발돋움하기 위해 끊임없는 개발과 마케팅 성과를 내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레이블은 지난 14일 후오비 글로벌(Huobi Global) 거래소 상장과 더불어 현재까지 코인원(Coinone), MEXC, 리퀴드(Liquid), 비트렉스(Bittrex), 탈중앙화 거래소 팬케이크스왑(Pancakeswap)에서 활발히 거래 중이다.

      P2P시장 6조원까지 커졌는데. '규제 사각지대' 여전

      [데일리동방] 점점 커지고 있는 개인 간 거래(P2P) 금융시장이 6조원까지 불어났지만 법적 감독 권한이 없는 금융당국은 정확한 수치도 보고받고 있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국회 정무위원회 전해철(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금융감독원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6월 말 기준 총 220개 P2P 금융업체를 통한 누적대출액은 6조2522억원으로 추산된다.

      2016년 말 6289억원에서 2년 반 만에 10배 규모로 P2P 거래 소개 늘어난 것이다. 2017년 말에는 2조3400억원, 2018년 말에는 4조7660억원이었다.

      연체율도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6월 말 현재 P2P 금융업체를 통한 대출 잔액은 총 1조7801억원으로, 연체율은 11.98%다. 2016년 말 4.84%였던 P2P 금융 연체율은 2017년 말 7.51%, 2018년 말 10.89%로 올랐다.

      금감원은 P2P업체에 대한 법적 감독 권한이 없어 관련 내용을 외부로부터 보고받을 수 없다는 입장이다. 누적 수치 또한 P2P금융 전문연구소를 표방하는 외부 업체로부터 제공받을 수밖에 없다. 시장 규모조차 정확한 집계가 어렵다 보니 피해(예상)액과 건수, 사례에 대해서도 명확히 답을 할 수 없는 실정이다.

      P2P 금융은 아직까지 별도의 적용 법률이 없다. 금융당국은 2017년 P2P금융 가이드라인을 마련, 대출채권 공시를 강화하도록 하는 등 관리해왔지만 법적으로 구속력은 없다. 그러다 보니 업계에서는 투자금 유용이나 횡령, 부도 등 잡음이 끊이지 않았다.

      투자자들이 피해를 호소할 곳도 마땅치 않다. 2015년 9건이었던 P2P 금융 관련 금감원 민원은 2016년 34건, 2017년 62건으로 늘었고 2018년에는 전년의 30배인 1천867건에 달했다. 그런데 올해 상반기에는 95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1천179건)의 12분의 1 수준으로 줄었다.

      이 역시 금감원이 민원관리시스템상 'P2P' 관련 유형은 따로 관리하지 않아 키워드 검색을 통해 추출한 숫자다. 투자자들이 그나마 금감원 민원 창구로 몰려가 피해를 호소했지만, 올해 들어선 관련 규정이 없어 어차피 민원을 넣어도 처리되기가 어렵다는 분위기가 반영된 것으로 해석된다.

      다만 그동안 P2P 금융의 영업 행위와 진입 요건, 준수사항을 규정한 P2P 금융 규제 법안이 지난달 국회 정무위를 통과해 본회의를 앞두고 있다. 최종 통과된다면 소비자 보호가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