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분석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3월 26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동향, 성장 수익 분석, 규모 점유율 추정, 기회 평가 및 지역 예측

새로 발행된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보고서는 추세 평가, 시장 평가에 대한 심층 평가 및 수익 창출 추세를 포함하는 다목적이며 미래에 대비한 분석 설문조사입니다. 이 보고서는 시장 성과와 관련된 다양한 성장 요인을 분석하고 예측 기간 2022-2025년의 성장을 예측합니다. 이 보고서에는 이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에서 활동하는 주요 공급업체에 대한 설명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분석은 제조업체, 지역, 제품 유형 및 최종 산업의 관점에서 이루어졌습니다. 이 보고서는 시장 부문, 역학, 지역 및 기타와 관련된 주요 업체를 신중하게 연구합니다.

데이터베이스 관리는 데이터베이스 유지 보수의 범위입니다. 브로드 리더는 데이터베이스 디자인 이후의 모든 데이터베이스 관리 활동입니다. 데이터베이스 모델 생성, 데이터로드, 데이터로드, 데이터베이스 시스템 일일 유지 관리 활동.
북미 지역의 수요 증가는

2018 년 글로벌 데이터베이스 관리 시스템 시장 규모는 백만 달러이었고 기본 분석 2025 년 말까지 10025 년 말까지 CAGR이만큼 CAGR을 통해 백만 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 보고서는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상태, 미래 예측, 성장 기회, 주요 시장 및 주요 업체에 중점을 둡니다. 연구 목표는 북미, 유럽, 중국, 일본, 동남아시아, 인도 및 중남미 지역에서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개발을 제시하는 것입니다.

이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보고서에서 사용할 수 있는 최고 주요 플레이어 목록:
Microsoft
Software
IBM
Oracle
PostgreSQL
NCR
Pervasive Software
Tandem
FileMaker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세분화:
이 보고서는 플레이어, 지역, 제품 유형 및 최종 산업별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규모(가치 및 볼륨), 2014-2018년 이력 데이터 및 2019-2025년 예측 데이터를 조사합니다. 이 보고서는 또한 글로벌 시장 경쟁 환경, 시장 동인 및 동향, 기회 및 과제, 위험 및 진입 장벽, 판매 채널, 유통업체 및 Porter’s Five Forces Analysis를 연구합니다.

제품 유형에 따라 시장은 주로 다음과 같이 나뉩니다.
데이터베이스 작업 관리

데이터베이스 유지 보수 관리자

최종 사용자/응용 프로그램을 기반으로 이 보고서는 다음 세그먼트를 다룹니다.
자료 관리

이 보고서에는 가치(백만 달러) 및 수량(K 단위)에 대한 시장 규모의 추정이 포함됩니다.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의 시장 규모를 추정하고 검증하기 위해 하향식 및 상향식 접근 방식이 사용되어 전체 시장에서 다양한 다른 종속 하위 시장의 규모를 추정했습니다. 시장의 주요 업체는 2차 조사를 기본 분석 통해 식별되었으며 시장 점유율은 1차 및 2차 조사를 통해 결정되었습니다. 모든 비율 공유, 분할 및 분류는 2차 출처 및 검증된 1차 출처를 사용하여 결정되었습니다.

주요 이해 관계자
– 원자재 공급업체
– 유통업체/무역업체/도매업체/공급업체
– 정부 기관 및 NGO를 포함한 규제 기관
– 상업 연구 개발(R&D) 기관
– 수입업자 및 수출업자
– 정부기관, 연구기관, 컨설팅업체
– 무역 협회 및 산업 단체
– 최종 사용 산업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보고서의 일부 주요 포인트 표지는 다음과 같습니다.
• 보고서는 주로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내에서 완전히 별개의 범주를 기반으로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세분화를 제공합니다.
• 연간 매출, 위험 요인,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점유율, 주요 가능성, 제조 능력 및 미래 전망이라는 문구로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에 대한 개요를 제공합니다.
• 이 보고서에서는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의 경쟁 환경도 분석했습니다.
• 이 보고서는 2021년에서 2027년까지 예상되는 연도 동안 세계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최신 동향 및 이익 추정에 대한 강화된 평가를 제공합니다.
• 제품뿐만 아니라 서비스에 대한 고객의 가격 적응력은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에서 평가됩니다.
• 유통망 및 필수 운영은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에서 보고됩니다.
• 각 국가 및 글로벌 수준의 주요 업체의 경쟁력.
•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조사 결과는 해당 위치를 기반으로 한 고객의 요구 사항을 보여줍니다.
•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에 대한 적절한 조사를 돕는 표, 원형 차트, 그림 및 그래프의 도움으로 이 연구는 전 세계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과 관련된 중요한 사실을 제공합니다.

보고서에서 다루는 주요 요소:
•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요약, 산업에 대한 경제적 영향
• 지리적 세분화에 따른 제조업체, 생산 및 수익(가치) 측면에서의 시장 경쟁
• 애플리케이션, 산업 체인, 원자재 소싱 전략 및 다운스트림 구매자별 시장 분석
• 마케팅 전략 이해, 대리점 및 거래자, 비용 조사
•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전망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연구 조사를 구매하는 주요 이유:
• 독자는 여러 주요 시장 제조업체를 식별하여 시장 경쟁에 저항하는 데 사용되는 전술과 협력을 이해할 수 있습니다.
•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연구는 시장에 대한 정확한 미시적 관점을 제공합니다.
• 예측 기간 동안 제조업체의 글로벌 수익, 글로벌 가격 및 생산량을 분석하여 발자국을 결정합니다.
•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의 주요 업체 및 제품 포트폴리오에 익숙해지기.
• 이 시장 조사에는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산업에 대한 최고의 플레이어의 기여도를 평가하는 데 도움이 되는 시장 점유율 및 경쟁력 지수 연구가 포함됩니다.

전 세계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성장 분석에 도움이 되는 표와 그림을 통해 이 연구는 업계 현황에 대한 주요 통계를 제공하며 시장에 관심이 있는 회사와 개인에게 유용한 지침과 방향을 제시합니다.

목차의 요점:
1 보고서 개요
1.1 연구 범위
1.2 주요 시장 부문
1.3 대상 선수
1.4 유형별 시장 분석
1.4.1 유형별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크기 성장률(2014-2025년)
1.5 애플리케이션별 시장
1.5.1 애플리케이션별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점유율(2014-2025년)
1.6 연구 목적
1.7년 고려

2 글로벌 성장 동향
2.1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규모
2.2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지역별 성장 동향
2.2.1 지역별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규모(2014-2025년)
2.2.2 지역별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점유율(2014-2019)
2.3 산업 동향
2.3.1 시장 최고 동향
2.3.2 시장 동인
2.3.3 시장 기회

3 주요 업체별 시장 점유율
3.1 제조업체별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규모
3.1.1 제조업체별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수익(2014-2019년)
3.1.2 제조업체별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수익 시장 점유율(2014-2019년)
3.1.3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집중 비율(CR5 및 HHI)
3.2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키 플레이어 본사 및 지역 봉사
3.3 주요 플레이어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제품/솔루션/서비스
3.4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진입일
3.5 합병 및 인수, 확장 계획

4 유형 및 용도별 분류 데이터
4.1 유형별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규모(2014-2019년)
4.2 애플리케이션(2014-2019)별 글로벌 데이터 기본 관리 시스템 시장 규모

5 미국
6 유럽
7 중국
8 일본
9 동남아시아
10 인도
11 중남미
계속하다…………………….

동아사이언스

코로나바이러스 3회차

눈에 보이지 않을 만큼 작은 원자는 수 세기 기본 분석 동안 물질을 구성하는 가장 작은 기본단위라고 알려져 왔다. 하지만 원자가 가장 단위라는 믿음은 20세기와 21세기 들어 현대 입자물리학을 통해 통렬히 깨졌다. 쿼크와 전자처럼 그보다 훨씬 작은 입자들의 존재가 하나둘 밝혀지면서다. 거대한 에너지를 쏟아내는 가속기는 흡사 현미경으로 세포를 들여다보듯 더 작은 입자 세계로 인간의 관심을 인도했다. 지난 반 세기간 물질을 구성하는 더 작은 입자의 존재와 힘을 밝힌 것처럼 과학자들은 앞으로도 그보다 더 작은 세상을 들여다보기 위한 도전을 계속할 것이란 기대를 모은다.


김영기 시카고대 물리학과 석좌교수는 28일 최종현학술원이 개최한 과학혁신 콘퍼런스 ‘첨단과학, 다가올 50년’에서 “새로운 50년에도 더 크고 강력한 에너지의 가속기로 더 작은 세계를 탐구하는 연구는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김 교수는 고려대 물리학과에서 학사와 석사를 마치고 미국 로체스터대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미국 버클리 캘리포니아대 교수를 거쳐 시카고대 물리학과장을 역임했다. 7년간 미 국립 페르미연구소 부소장을 역임했고 재미한인과학기술자협회장을 맡고 있다. 2024년에는 미국 물리학회장에 오를 예정이다. 실험입자물리학자인 김 교수는 고에너지 가속기와 강력한 검출기로 소립자 질량 기원을 찾는 연구를 해왔다. 미국 과학잡지 '디스커버'는 지난 2000년 ‘향후 20년간 세계 과학 발전을 주도할 과학자 20명’ 중 한 사람으로 그를 뽑았다. ‘충돌의 여왕’이라는 별명을 이때 얻었다.


김 교수는 이날 강연에서 50년간 가속기와 함께 해온 입자물리학의 놀라운 성과와 앞으로 50년 과제를 소개했다. 김 교수에 따르면 인류가 볼 수 있는 세상은 가장 작은 입자에 관한 탐구와 극복을 통해 점점 더 작아지고 있다. 여기엔 작은 핀셋이나 현미경이 아닌 가속기라는 거대한 실험장치가 동원되고 있다.


그리스 철학자 데모크리토스가 2500년전 고체나 액체를 포함해 세상을 구성하는 기본이자 더 작게 분리되지 않은 조각으로 원자를 개념을 소개한 이우 수세기간 이는 정설로 여겨져 왔다. 하지만 가속기 등장과 함께 최근 100여 년간 그 믿음은 계속 깨져나갔다. 김 교수는 "이제 더는 원자가 가장 작은 존재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1897년 원자에서 전자가 발견됐고 그두 10년만에 원자보다 크기가 10만분의 1에 불과한 원자핵이, 다시 20년 뒤 핵보다 10분의 1에 불과한 양성자와 중성자의 존재가 밝혀졌다. 양성자의 1000분 1에 불과하지만 전자와 물질을 이루는 기본입자인 쿼크도 밝혀졌다.

인류가 더 작은 세계를 보면서 척도도 더 정교해지고 있다. 원자 척도가 나노미터(nm 10억분의 1m)를 쓰는데 쿼크와 전자는 nm보다 훨씬 작기 때문이다. 입자를 구성하는 더 작은 입자가 밝혀지면서 이들 사이에 주고 받는 힘의 정체도 속속 밝혀졌다. 원자핵을 구성하는 쿼크가 강한핵력의 지배를 받고 원자를 구성하는 전자와 원자핵 사이엔 전자기력이 지배한다. 김 교수는 “수많은 원소 종류를 정리한 주기율표는 19세기 과학의 위대한 업적이지만 결과적으론 모든 원소 내부는 업쿼크와 다운쿼크, 전자로 구성된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 시카고 근교에 있는 페르미국립가속기연구소 전경

김 교수는 “작은 세계를 보기 위해 광학현미경과 전자현미경이 발명됐지만 나노미터보다 훨씬 작은 존재를 보려면 더 강력한 현미경인 가속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많은 에너지를 넣으면 더 작은 세계를 볼 수 있는 파장이 짧은 빔이 만들어진다.


충돌형 가속기는 매우 높은 에너지 빔을 만들어서 정면충돌시키는 장치인데 이 과정에서 입자가 서로 소멸하지만 에너지가 보존되면서 140억년 전 빅뱅 직후 존재했을 것으로 추정되는 매우 큰 입자를 만들어낸다. 과학자들이 높은 에너지를 가진 초기우주와 비슷한 환경을 만들어내는 가속기를 ‘타임머신’으로 부르는 이유다.


김 교수는 “유럽입자물리연구소(CERN)가 보유한 거대강입자가속기(LHC)는 현대 기술로 초기 우주로 돌아가는 타임머신 같다”고 말했다. 쿼크 6개와 경임자(렙톤) 6개, 매개입자 4개로 이뤄진 표준모델은 입자물리학의 살아있는 역사다. 1972년 이후 50년간 등장한 새 입자들의 발견 장소는 미 스탠퍼드 선형가속기센터(SLAC)와 브룩헤이븐국립연구소와 미국립 페르미연구소, 유럽입자물리연구소(CERN)과 겹친다. 참쿼크를 비롯해 타우렙톤, 톱쿼크와 매개입자인 글루온과 W보손과 Z보손이 이들 연구소에서 잇따라 발견됐다. 지난 2012년에는 CERN의 거대강입자가속기에서 기본입자에 질량을 부여하는 궁극의 입자인 힉스 보손까지 발견됐다.

김 교수는 이와 관련해 “표준모형은 완벽하고 많은 부분을 설명한다”면서도 “입자를 발견하고 표준모형 표를 만드는 게 입자물리연구의 전부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입자와 힘을 통해 궁극적으로 자연법칙 상호작용 이해해야 한다”며 “중력 문제처럼 표준모형에도 여전히 많은 궁금증이 남아있다”고 말했다. 당장 표준모형의 기본입자가 왜 서로 질량이 다른지도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또 강하게 상호작용하는 쿼크 입자에 대해 표준모형이 설명하지 못하는 영역도 풀어야 할 숙제로 남아있다.

김 교수는 "눈에 보이는 별과 은하나 우주먼지는 우주를 구성하는 빙산에 일각에 불과하다"며 "눈에는 보이지 않지만 우주 대부분을 차지하는 암흑물질과 암흑에너지에 관한 탐구도 연구도 입자물리학 연구의 숙제로 남아있다"고 했다. 김 교수는 “아리스토텔레스가 더 많이 알수록 더 모른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는 유명한 말을 남겼는데 입자물리 연구에 그말이 딱 들어맞는다”고 말했다.

김 교수는 “1929년 미국 버클리 캘리포니아대 교수이던 어니스트 로런스가 자석과 전선을 조합해 자기장에서 입자를 가속하는 최초 가속기를 만든 이후 과학자들은 더 높은 에너지와 더 큰 가속기를 요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충돌에너지는 1980년대 600억eV(전자볼트)에서 현재 LHC에선 13TeV(1TeV는 1조eV)에 이른다. 초창기 참여국은 3~4개, 참여 연구 인원이 수십 명에 불과하던 가속기 실험에는 이제 40개국에서 3000명이 넘는 연구자가 참여할 정도로 규모가 커졌다. 10억번 충돌에 한번 충돌이 일어날까 말까 하는 실험에 이제는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을 기본 분석 통해 더 나은 알고리즘이 적용되면서 데이터 규모도 더 커졌다. CERN을 비롯해 미국 페르미연구소와 일본 고에너지물리연구소(KEK) 연구 프로그램은 연구자들에게 강력한 에너지에 접근하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김 교수는 “1950년대 새로운 입자물리학을 개척하면서 더 높은 에너지로 충돌시키기 위해 지구 주위를 한 바퀴 돌려 1TeV 에너지를 구현하는 기술을 구상한 일이 있다”며 “과학자들은 그뒤 열린 과학을 지향하며 협력하고 경쟁하면서 훨씬 작은 시설로 반세기 만에 깜짝 놀랄만한 성과를 이뤘다”고 말했다.


김 교수는 “더 높은 에너지 가속기가 등장하고 이 분야 연구가 앞으로도 더 나아갈 것은 분명하다”며 “빅뱅의 시간에 더 가깝게 다가서고 힘을 하나로 이해하는 방법을 찾는 등 더 완벽한 이론을 만드는 일을 돕고 싶다”고 말했다.

7월 28일 CHEY 최종현 학술원 과학혁신 컨퍼런스에서 현택환 서울대 화학생물공학부 석좌교수가 발표하고 있다. 최종현학술원 제공

7월 28일 최종현학술원 주최로 열린 '과학혁신 컨퍼런스'에서 김영기 시카고대 석좌교수와 하택집 존스홉킨스대 교수, 앤드리아 게즈 미국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대 교수, 니마 아르카니하메드 프린스턴고등과학원 교수가 토론을 벌이고 있다. 최종현학술원 제공

기본 분석

미국, 콜로라도, 미네랄 카운티에서 캘리포니아박새, 아퀼레지아 코워율리, 서양톱풀, 로니세라 인볼루크라타, 북미사시나무 등을 찾을 수 있습니다! 총 20가지의 식물이 있습니다. 거리, 공원 또는 공공 정원을 걸을 때 이러한 일반적인 식물을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흔한 식물

직립 옥수수 같은 줄기는 잎이 많은 다해 분지는하지 않고, 높이는 1 - 2 m입니다. 매우 습한 토양을 좋아하고 강 근처 나 습성 초원의 넓은 지역에 군생합니다. 굵은 줄기의 끝은 종종 분지하고 2.5 cm 폭의 꽃을 술에 다수 붙입니다. 꽃은 6 장의 하얀 화피 편 (かひへん : 꽃잎과 꽃받침을 포함한 각각의 파편)을 갖고, 중심은 녹색입니다. 잎은 줄기가 선명하게 보이는 밝은 녹색에서 30 cm 이상의 길이가 될 수 있습니다.

미국 콜로라도를 상징하는 꽃인 아퀼레지아 코워율리은 꽃잎 뒤쪽에 있는 꽃뿔이 매의 발톱처럼 안으로 굽은 모양을 하고 있어 붙은 이름입니다. 재미있게도 영문명 콜럼바인은 꽃을 뒤쪽에서 보았을 때 다섯 마리의 비둘기가 모여있는 것과 같다고 하여 지어졌습니다. 독특한 꽃 모양 외에도 꽃이 차례로 피어 개화기가 긴 것이 특징으로 아름답고 오래 피는 야생화로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서양톱풀(Achillea millefolium)은 국화과에 속하는 여러해살이 속씨식물로 원산지인 유럽에서 들어와 서양톱풀이라는 이름으로 불린다. 학명은 희랍의 영웅 Achilles가 톱풀로 병사의 상처를 낫게 했다는 전설에서 따온 이름이다. 한국에선 관상용으로 재배했으나 들로 퍼져 야생화가 되었다.

50 - 500 cm 높이로 성장하고 횡단면이 사각형의 새싹을 가진 큰 관목입니다. 잎은 타원형에서 달걀 모양, 길이 3 - 16 cm, 폭 2 - 8 cm로, 잎의 가장자리와 뒷면이 털로 덮여 있으며 끝이 날카 롭고 뾰족한 것이 특징입니다.

나무 껍질은 비교적 부드럽고 약간 緑味있는 흰색에서 회색으로 가로로 들어가는 굵고 검은 자국과 튀어 나온 검은 혹이 표시되어 있습니다. 수직으로 평행하게 들어가는 자국은 고라니가 붙인 것으로, 고라니는 앞니에 포플러 나무 껍질을 벗 깁니다. 성숙한 잎은 거의 원형으로 지름 4 - 8 cm 정도의 크기로 기본 분석 둥근 작은 톱니가 있으며 3 - 7 cm 정도의 길이의 편평 잎자루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 다년생 허브는 최대 20 - 80 cm와 다양한 높이입니다. 잎은 최대 폭 15 cm입니다 일반적으로 5 개 부위로 나누어 져 있습니다 만, 각각의 부위는 또한 둥글게되어 있는지 뾰족한裂片으로 나뉩니다. 꽃은 5 개의 둥근 꽃잎을 아래에 5 개의 날카로운 꽃받침 조각을 갖고, 각각 길이 2 cm입니다. 꽃잎은 흰색에서 보라색, 어두운 보라색 줄무늬가 있습니다.

Ipomopsis aggregata 은 특징적인 붉은 색, 트럼펫 모양의 꽃과 단일 직립 줄기에서 유래하는 기저 잎을 가지고 있습니다. 트럼펫 꽃의 범위는 흰색, 빨간색, 주황색, 분홍색입니다. 노란 꽃은 식물에 대해보고 된 바 있지만 매우 드 rare니다. 고사리 잎은 땅에 낮기 때문에 추운 지역에서 따뜻함을 북돋우고 은색 반점과 흰색의 사춘기가 있습니다.

Frasera speciosa 은 큰 잎의 근엽으로 둘러싸인 우디베이스에서 자라는 다년생 약초입니다. 잎은 폭 15 cm에 의해 길이 50 cm까지 측정합니다. 꽃이 핌은 높이에 꽃이 밀집되어 있고 아래에 중단 된 클러스터로 퍼져있는 키가 크고 직립 한 휘어집니다. 꽃의 꽃받침은 4 개의 뾰족한 꽃받침과 4 개의 뾰족한 엽의 화관을 가지고 있으며, 길이는 각각 1 - 2 cm 입니다. 화관은 자주색 반점이있는 황록색입니다.

캐나다엉겅퀴의 잎은 피침형 또는 타원형으로 어긋나 자라며, 가장자리는 불규칙한 톱니바퀴 모양으로 선단에는 가시가 있습니다. 늦봄에서 여름 사이에 자주색의 꽃을 피우며, 가을에 열매를 결실합니다.

이 종은 두꺼운 왕관에서 거의 똑바로 상승하는 몇 줄기가있는 초본 다년생 식물입니다. 잎은 길고 좁으며 줄기 잎은 기본 잎보다 작고 특히 좁습니다. 잎은 잎자루 근처에서 전체적이고 매끄 럽거나 아마도 솜털입니다. 꽃이 핌은 스파이크입니다. 화관의 길이는 1 ~ 1.5 인치이며 진한 파란색은 보라색 튜브로 부드럽고 매끄 럽습니다. 두 개의 상부 꽃잎은 현관 지붕과 같이 튜브를 따라 똑바로 향합니다 (따라서 거의 사용되지 않는 이름 인 "현관 penstemon"). 시드 캡슐의 길이는 8 ~ 13mm입니다.

Sa hyang eong geong kwi ( Carduus nutans )은 유럽과 아시아에 고유 한 식물 종입니다. Sa hyang eong geong kwi 은 북미, 남아프리카, 뉴질랜드 및 호주에서 침입 종으로 간주됩니다. 남부 캘리포니아에서 근절되었습니다.

이 야생화는 약 80 cm 까지 자라는 다년생 약초이며 가늘고 녹색에서 짙은 자주색으로 약초 색입니다. 랜스 모양의 잎은 길이 3 - 6 cm이며 뾰족하며 얇은 모발로 코팅되어 있습니다. 꽃차례는 밝은 빨강에서 옅은 오렌지색 또는 주황색 팁으로 구성됩니다. 포엽 사이에는 황록색의 붉은 색 관상 꽃이 나타납니다.

Rhodiola integrifolia 의 다육 질 잎은 줄기에 번갈아 가며 배열되며, 넓은 창 모양으로 타원형에서 뾰족하고 평평하지만 끝쪽으로 뻗어 있으며 길이는 2.5 cm 까지 자랍니다. 이 잎은 새롭고 오렌지, 장미 또는 붉은 색이되면 녹색입니다. 꽃차례는 밝은 붉은 색에서 진한 자주색의 그늘에 살색의 꽃잎이있는 최대 50 개의 꽃이 짙은 cyme입니다. 과일은 끝이 뾰족한 붉은 둥근 타원형입니다.

Rosa woodsii 은 여름 내내 많은 분홍색 꽃을 자랑합니다. 우즈 로즈와 서부 와일드 로즈로도 알려진이 관목이 많은 야생화는 사슴에 강하고 가뭄에 강하며 쉽게 자랄 수 있습니다. 키가 5 피트 _UNIT_CONVERT_START까지 커질 수 있지만 가지 치기에 잘 반응하고 컴팩트 한 크기로 유지할 수 있습니다.

Rhaponticum repens , 동의어 Acroptilon repens는 일반적인 이름이 rhaponticum repens , 최대 80 cm 높이의 덤불 같은 뿌리 줄기 다년생 식물입니다. 줄기와 잎은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거대하고 녹색이되는 미세한 거미류입니다. 로제트 잎은 눈에 띄지 않으며, 너비 2 - 3 cm, 길이 3 - 8 cm로 전체적으로 꽂힌다. 더 낮은 cauline 잎은 더 작고 pinnately lobed이다; 윗잎은 많이 줄어들고, 뾰족하며, 전체적으로 톱니 모양이됩니다. 머리는 가지를 많이 끝내고 있습니다. 꽃은 자 to 빛을 띠고 가장자리는 확대되지 않습니다. 바깥 쪽과 중간의 involucral bracts는 넓고 뾰족하며 끝이 둥글고 매끄 럽습니다. 안쪽 포는 털이 많은 팁으로 더 좁습니다. 파 푸스는 6 - 11 mm 길이의 강모를 가지고 있습니다. 과일은 희끄무레하고 약간 찢어 진 수포입니다.

우단담배풀(Verbascum thapsus)은 꽃이 피기 전 겨울 휴면이 필요하다. 염료와 횃불을 만드는 데 사용되기도 했다. 식물은 얕은 뿌리를 내려 대부분 모래나 백악질 토양에서 잘 자란다. 초원, 길가, 목초지 등지에서 자랄 만큼 적응력이 우수하다. 잎은 사슴과 엘크의 먹이가 된다.

줄기는 높이 50-100cm되지만, 재배시에는 높이 1.5m에 달한다. 줄기는 많은 분지하고 껍질은 갈색입니다 얇게 벗겨. 잎은 어긋나고 3 소엽 또는 5 소엽의 홀수 우상 복엽된다. 소엽은 타원형에서 狭長 타원형이고 끝은 鈍頭에서 鋭頭, 기부는 쐐기 모양 가장자리는 全縁되고 인연이 외부 감기에 감기거나 상처 않는다. 작은 잎의 길이는 1-2cm, 폭 3-10mm되고 새잎시에는 양면과 가장자리에 갈색 실크 털이 자랍니다. 잎자루는 가늘고 길이 5-20mm되고, 털이, 바닥에 박막 질에 꽃시에도 숙소 간직 托 잎이있다.

다년생 초본으로 높이가 최고 1.02 m, 지하경을 만들고 나무의 덩이 뿌리 식물입니다. 화서는 일반적으로 1 개의 줄기 당 2 개에서 20 개의 머리에 꽃을 달고 있습니다. 각각의 헤드 꽃 75 장에서 150 장 백색, 라벤더 색 또는 파란색의 혀 모양 꽃이 많은 노란색 원통형 꽃을 둘러싸고 기본 분석 기본 분석 있습니다.

이것은 다년생 약초로 잎이 기저에 위치한 대부분 벌거 벗은 줄기를 자랍니다. 잎의 길이는 최대 13 cm 또는 15 cm 이며 가장자리가 매끄 럽거나 주름 지거나 이가 있습니다. 꽃이 핌에는 하나 이상의 꽃이 있습니다. 각 꽃의 너비는 1 ~ 4cm 이고 꽃잎이 없으며 대신 흰색 또는 노란색의 꽃잎 모양의 꽃받침이 있으며 가운데에는 길고 평평한 수술이 있으며 암술은 적습니다.

해안가의 모래언덕과 양지바른 풀밭에 주로 서식하는 좁은잎해란초는 꽃부리 밑부분이 두꺼운 입술 모양으로 금붕어를 닮았다 하여, 금어초(金魚草)라고도 부르기도 합니다. 해란초와 비슷하지만, 좁은잎해란초는 잎이 어긋나거나 3장씩 돌려나며, 잎몸은 선상 피침형 또는 넓은 선형으로서 길쭉합니다.

미국, 콜로라도, 미네랄 카운티 주변 자연에서 어떤 흥미로운 식물을 발견하는지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PictureThis를 사용하면 주변의 모든 식물을 정확하게 식별을 할 수 있습니다! 만나는 모든 식물에 대해 배우고 자연의 깊은 아름다움을 즐길 수 있습니다. 손끝을 통한 온라인 식물 식별은 더 흥미로운 정원을 가꾸고 유해한 기본 분석 식물로부터 가족을 보호하며 더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도록 합니다.

미국, 콜로라도, 미네랄 카운티 주변 자연에서 어떤 흥미로운 식물을 발견하는지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PictureThis를 사용하면 주변의 모든 식물을 정확하게 식별을 할 수 있습니다! 만나는 모든 식물에 대해 배우고 자연의 깊은 아름다움을 즐길 수 있습니다. 손끝을 통한 온라인 식물 식별은 더 흥미로운 정원을 가꾸고 유해한 식물로부터 가족을 보호하며 더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도록 합니다.

pharm edaily

김동민 제이엘케이 대표는 최근 이데일리와 만나 “유전자를 분석하거나 신약 후보물질을 분석해 제시하는 AI 개발사가 늘고 있다. 새로운 성장동력을 지금부터 만들어가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동민 제이엘케이 대표.(제공=김진호 기자)

제이엘케이는 2019년 AI 진단 기업 최초로 코스닥에 상장했다. 회사는 현재까지 뇌나 암 분야 관련 37종의 솔루션을 개발했으며, 아시아와 유럽 등 53개국에서 다양한 솔루션의 인허가를 획득한 바 있다.

이를 통해 마련한 원격의료 통합 AI 플랫폼 ‘메디허브 텔레’는 2021년 보건복지부 규제 샌드박스에서 임시 허가를 받아 재외국민을 대상으로 현장에 도입됐다. 회사 측은 각국의 규제 여건에 따라 해당 사업을 확대할 방침이다. 제이엘케이는 지난해 미국이나 유럽 등과 함께 세계 주요 의료 시장으로 꼽히는 일본 내 AI 솔루션 시장 진입을 본격화하기도 했다.

이와 별개로 김 대표는 신약 개발 기간을 앞당길 수 있는 AI의 잠재력에 주목하기 시작했다. 그는 “AI 진단과 질병 예측 기술을 사업화했지만, 또다른 축인 신약 발굴 AI 시장이 폭팔적으로 커지고 있다”며 “지난해 7월 자회사인 제이엘케이바이오를 설립해 신약 후보물질 발굴용 AI를 개발하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김 대표에 따르면 AI를 구성하는 기술은 진단 또는 신약 후보물질 발굴 등 목적에 따라 완전히 다르다. 진단용 AI는 수많은 의료 빅데이터를 학습한 다음, 실제 환자의 데이터와 비교해 병의 유무를 판별한다. 컴퓨팅 측면에서 0 또는 1로 수치화된 정보를 바탕으로 AI가 두 자료를 분석하는 것이다.

반면 펩타이드나 단백질, 화합물 등 생체 내에서 특정 질환을 선택적으로 타깃하는 신약 후보물질 발굴용 AI는 물질의 생화학적 특징을 예측해 수치화하는 능력 등이 필요하다. 미국 ‘슈뢰딩거’(SDGR)이나 ‘제너레이트바이오메디슨’ 등이 해당 시장의 주요 플레이어로 자리하고 있다. 국내에는 바이오벤처 ‘갤럭스’ 등이 관련 AI 개발에 매진하고 있는 상황이다.

김 대표는 “신약 후보물질 발굴 AI를 개발하기 위해 관련 전문가와 인력을 모아 연구개발을 지원하고 있다”며 “제이엘케이바이오가 해당 AI 개발을 통해 물질을 발굴하고 기술수출 등을 목표로 움직이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제이엘케이바이오는 자체 개발한 신약발굴용 AI ‘딥히츠’(DeepHits)를 이용해 지난해 8월 국립암센터 등과 ‘단백질인산화효소’(PLK)-1을 선택적으로 억제하는 표적항암제 후보물질을 발굴하는 공동연구계약을 체결했다.

그는 “여러 후보물질을 발굴했고, 그중 일부 물질이 실제로 합성되는지 프랑스 파스퇴르연구소와 공동으로 연구를 진행하는 부분도 있다”며 “이런 과정을 포함해 추가 연구개발을 통해 딥히츠의 고도화한 다음, 되도록 빠르게 슈뢰딩거처럼 실제 현장에서 쓸 수 있는 신약 발굴용 AI 플랫폼을 완성해 가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